KiHwan Lee

 영상/모션그래픽 · 포토그래피 · 파인아트 

눈뜨고 보드카삼키다 목에 걸린 자

2013.07.26 | 포토그래피
  • 아픔은 표현이다

    과거를 알은 눈.
    현재를.미래를. 알은 너의 눈.

    운동으로 흥건한 땀처럼
    도시인은 회색빛에 취해 있다.

    단지, 회색으로 산다는 것에 감명받아
    다시 도시 한 장 찢어 버린다.

    그것은 당장 대문 앞에
    내놓지 않으면 썩는

    바른생활 대한민국
    시민규격 생활봉투이다 .

    역자는 마지막으로 이렇게 말한다.

    재활용은 분리수거할 것. --> 정부씨 가 바란다고 함 <--

>
이 작업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? / 아니오
콜렉트 하였습니다. 취소
KiHwan Lee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
KiHwan Lee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
팔로우
피드 바로가기
mor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