View
278
Love
3
comment
0
  • 벼랑


    monami plus pen으로 종이에 그림.

    adobe illustrator & photoshop으로 리터칭.


    "나를 벼랑으로 내모는건 다름아닌 나"
    벼랑 밑에는 무엇이 있을까. 떨어지면 편안할까. 그 곳에서부터 다시 올라올 수 있을까.
>
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? / 아니오
콜렉트 하였습니다. 취소
Hyeok Song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
Hyeok Song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
팔로우
피드 바로가기
mor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