헤엄쳐

View
88
Love
0
comment
0
  • 반복되는 생각의 강에서 헤엄치지.

    어디로 갈지는 몰라.

    그래도 그렇게 난 헤엄쳐.

>
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? / 아니오
콜렉트 하였습니다. 취소
심윤진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
심윤진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
팔로우
피드 바로가기
mor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