Black nut Redesign

View
270
Love
1
comment
0
  • BLACK NUT Redesign

     

    열등감(Complex)

    내가 할 수 있는 건(What I Can Do)

     

  •  

    "신은 내게 명령했지 너는 이 씬에서 한자처럼 을 긋고 그걸 부수랬어"

  • "난 죽집처럼 죽을 용기로 담아서 팔어"

     

>
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? / 아니오
콜렉트 하였습니다. 취소
soo hyun choi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
soo hyun choi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
팔로우
피드 바로가기
more